아도 가나 감독 “제자 손흥민, 잘하길 바라지만 내일은 예외”

토토

[알라이얀(카타르)=뉴시스]박지혁 안경남 기자 = 한국의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두 번째 상대 가나를 이끌고 있는 오토 아도 감독이 애제자였던 손흥민(토트넘)과 재회를 기대하며 선의의 경쟁을 약속했다

기사 더보기

Leave a Comment